현 클럽교류전으로 명칭이 변경된 대회로 한국마작연맹의 시발점이 된 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