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대 천봉위 탄생! 그 주인공은 프로작사인 사이토 고 프로!

기사
$user_lang->Article
작성자
firesign
작성일
2018-09-09 22:57
조회
1266
13.jpg

2018년 9월 9일 오후, 온라인 대전마작 천봉(天鳳, http://tenhou.net/)의 4인전에서 최고 단위 등급인 '천봉위'가 새롭게 탄생하였다.

천봉위는 현재까지 도달한 플레이어가 전 세계에서 단 13명 뿐(4인전 기준)인 만큼 달성 자체가 힘들며, 현존하는 아마추어 온라인 마작계의 탑클래스 플레이어임을 나타내는 절대적인 척도라 표현해도 손색이 없을 것이다. 일본에서는 초대 천봉위인 'ASAPIN', 현 최고위전일본프로마작협회 소속 아사쿠라 코신(朝倉 康心) 프로가 대표적으로 대중들에게 알려져 있으며, 최근 정식으로 마작 프로 단체에 입회하여 화제가 됨과 동시에 프로 전향 후에도 소속 단체의 리그전 및 마작역전 2018 등 각종 대회에서 눈에 보이는 실적을 올리고 있다.

수많은 천봉 플레이어들의 주목을 받으며 탄생한 이번 제13대 천봉위는 ID: gousi 를 사용하는 플레이어로 알려져 있었으나, 천봉위 달성 직후 해당 플레이어에 의해 밝혀진 바에 따르면 현재 일본프로마작연맹에 소속되어있는 프로작사인 사이토 고(齋藤 豪) 프로 본인임이 공개적으로 드러나게 되었다.
13.png

출처: https://twitter.com/Go_Saito3110/status/1038748991003873280

이번 천봉위는, 기존 마작 프로 단체에 소속되어있던 프로작사 중에서는 첫 천봉위 달성자라는 것에 큰 의미가 있을 것이다. 실제로 프로활동을 하고 있는 작사들 중에서도 현재 많은 이들이 천봉위를 목표로 하여 천봉을 플레이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와 같이 온라인 마작에서 극의를 추구하던 플레이어들이 프로에서도 실적을 내는가 하면, 프로작사로 활동중이던 플레이어들이 온라인 마작에서도 실적을 내고 있는 일본 마작계를 지켜 보며 느끼는 점은, 누가 뭐라던 실제 아마추어 및 프로 마작 플레이어들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단적으로 분리하지 않고 선순환 구조로써 활용하고 있음에 대한 부러움일 것이다.

천봉위까지의 그 길이 얼마나 고된지를 티끌만큼이나마 가늠해 볼 수 있는 한 사람의 천봉 플레이어로써, 천봉위 달성에 경의를 표하며 축하의 말씀 또한 이 자리를 빌어 전하고자 한다.


- 작성: 김충석(설탕마을), 한국마작연맹 연구팀 소속


전체 0

    전체 710
    번호제목작성자작성일추천조회
    공지사항
    번역서는 저작권 문제로 다른곳에 게제는 자제바랍니다
    James Yu | 2014.09.18 | 추천 0 | 조회 75068
    James Yu2014.09.18075068
    659
    2018 KML Final 1차전 동영상
    James Yu | 2018.10.29 | 추천 0 | 조회 475
    James Yu2018.10.290475
    658
    심지훈의 서동경최강위 결정전 참가 후기
    James Yu | 2018.10.17 | 추천 0 | 조회 706
    James Yu2018.10.170706
    657
    일본의 M League 유튜브 스트리밍중 (1)
    James Yu | 2018.10.02 | 추천 0 | 조회 670
    James Yu2018.10.020670
    656
    2018 클럽교류전은 광주마작동호회가 우승! (우승자 인터뷰 추가)
    도토링 | 2018.09.15 | 추천 0 | 조회 801
    도토링2018.09.150801
    655
    제13대 천봉위 탄생! 그 주인공은 프로작사인 사이토 고 프로!
    firesign | 2018.09.09 | 추천 0 | 조회 1266
    firesign2018.09.0901266
    654
    2018 KML Semi-Final 결과 김충석, 제화준 선수 Final 진출!
    Sungwon Cho | 2018.09.09 | 추천 0 | 조회 752
    Sungwon Cho2018.09.090752
    653
    2018 KML Classic 리그 우승자 최우진 선수 인터뷰
    eugene(niiran) | 2018.08.19 | 추천 0 | 조회 604
    eugene(niiran)2018.08.190604
    652
    2018 KML Challenge 리그 우승자 이창건 선수 인터뷰
    firesign | 2018.08.17 | 추천 0 | 조회 597
    firesign2018.08.170597
    651
    일본 프로 마작 리그, 'M리그'의 선수 선발을 위한 드래프트 회의가 개최!
    firesign | 2018.08.07 | 추천 0 | 조회 1534
    firesign2018.08.0701534
    650
    일본 굴지의 기업들이 참여하는 프로 마작 리그, 'M리그'가 공개!
    firesign | 2018.07.17 | 추천 0 | 조회 939
    firesign2018.07.170939